전체 글 685

새로운 시작을 맞이하는 후이.

1년 동안의 휴학 저만의 방학이 이제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1년 동안의 휴학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고, 경험했습니다. 나중에 더 성장해서 지금을 돌이켜본다면, 휴학을 했던 지금이 도움이 됐을 지는 장담하지 못합니다. 하지만 현재의 저로서는 아주 만족스러운 1년이였습니다. 휴학기간 동안 경험해보고 싶었던 것, 사고 싶었던 것, 평소에 못해봤던 것들 거의 모든 것을 경험했습니다. 결코 후회스러웠던 1년이 아니라 제 나름 만족하는 기간이였습니다. 1년 휴학을 마무리 하고 이미 복학신청까지 완료된 상황입니다. 복학을 하게 되면 다시 1학년 2학기로 복학을 하게 됩니다. 그래서, 어제 복학해서 지내게 될 새 원룸을 구하고 왔습니다. 정말 많은 원룸을 알아보고 겨우 계약까지 끝마치고 왔습니다. 복학하기 전 이것저것..

아이폰 3G, Wifi 인터넷 속도측정 어플 소개해드립니다.

기분좋은 후이 요즘 제 블로그에 댓글도 많이 달리고, 방문자 수도 점차 늘어나 아주 기분이 좋습니다. 나날이 블로그가 성장해 가는 것에 뿌듯함을 느낍니다. 이 모든게 제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분들 덕입니다. 앞으로도 많이 찾아와 주시고, 댓글도 많이 남겨주면 감사하겠습니다. 속도측정 어플을 소개합니다. 오늘은 아이폰과, 안드로이드에서 사용가능한 속도측정 어플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유용한 어플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은, 자신의 핸드폰 인터넷 속도가 궁금하신 분들은 유용한 어플이 될 것 같습니다. 처음에 아이폰 산 지 얼마되지 않았을 때 이 어플을 사용했었습니다. 괜히 수치적으로 현재의 인터넷 상태를 알 수 있게 되니까 인터넷이 느릴 때 마음을 편히 가지고 기다리게 되는 것 같습니다. 어쨌거나 소개해드리겠습..

윈도우7 컴퓨터 시작시 자동로그인 설정하는 법!

컴퓨터가 안 켜져있으면 정말 짜증나! 컴퓨터를 켜놓고 켜지는데 시간이 조금 걸립니다. 때문에 다른 일을 하고 왔을 때 컴퓨터가 켜져있지 않으면 은근히 짜증납니다. 예를 들면 컴퓨터 전원버튼을 눌렀다고 생각했는데 안 눌러져 있어서 안 켜져 있는 경우와, 컴퓨터가 켜져있는데 게정 로그인이 안 돼 있는 상태! 컴퓨터를 사용하시는 모든 분들이 공감할 것입니다. 오늘은 컴퓨터를 켰을 때 비밀번호를 설정하지 않았는데도 굳이 계정을 클릭해줘야 바탕화면이 열리는 불편하을 막기 위해 제가 도와드리게습니다. 자동 로그인 설정하는 법! 시작 메뉴에서 netplwiz 를 입력해주세요! 사용자 이름과 암호를 입력해야 이 컴퓨터를 사용할 수 있음에서 체크 해제 후 확인클릭! 여기서 바로 암호 입력 안 하고 확인을 눌러주시면 세팅..

네이버 가계부 이용하기!

쉽고 간편한 네이버 가계부 이용하기! 네이버 아이디를 소지하고 있으신 분은 모두 사용가능합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정보는 네이버 가계부. 제가 주로 사용하고 있는 주 가계부가 네이버입니다. 원래는 가계부를 따로 구입해서 쓰려고 했었는데, 제가 워낙에 펜으로 글쓰는 것보다 키보드로 쓰는 걸 좋아하기 때문에 네이버를 이용하게 되었습니다. 가계부를 쓰긴 써야하는데 가계부 구입이 귀찮거나, 돈이 아깝다, 또는 저 처럼 키보드로 글 쓰는 걸 좋아하시는 분은 네이버 가계부를 활용해 보시길 바랍니다. 인터페이스가 아주 깔끔하게 잘 돼있어서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먼저 네이버를 로그인하고 메일로 들어가시면 상단에 메일, 주소록, 캘린더, N드라이브, 포토앨범, 가계부, 계좌조회 순으로 보입니다. 가계부를 클릭..

살찌고 있는 후이

살찐 후이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난 이후로 현재까지 살이 많이 쪘습니다. 그 전까지 살찐 사람들을 보면 왜 살이 찌는 걸까, 뭘 먹었길래 뚱뚱해질까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제가 살이 찌기 시작하니 그런 생각을 가졌던 제가 어리석어 보입니다. 한창 성장기 때라서 아무리 칼로리가 높은 음식을 먹어도 살이 찌지 않았았던 제가 살이 찐 게 정말 화가 납니다. 아무래도 살찐 것에 대해 가장 화가 많이 나는 것은 입고 싶었던 옷을 못입는 것입니다. 며칠전에 인터넷에서 주문한 옷을 오늘 받았습니다. 옛날 같았으면 살 신경 쓸 필요도 없이, 달라붙는 옷을 입어도 무난했습니다. 하지만 현재는 달라붙는 옷을 입으면 살이 드러나기 때문에 입을 수가 없습니다. 아직은 젊은 나이라 건강보다, 외모에 더 신경써서 그..

무언가를 꾸준히 한다는 것.

후이의 고민 블로그를 시작한 지 38일째 되는 날입니다. 초보 블로거인 제 블로그 문자가 한 달만에 평균 방문자 800명을 달성했습니다. 방문자는 나날이 늘어나고 있고, 다음뷰 추천수도 늘어나고 있고, 다음뷰 랭킹도 조금씩 상승해가고 있습니다. 성장해가고 있는 제 블로그를 보면 기분도 좋고, 무언가를 해내고 있다는 것에 성취감을 느낍니다. 하지만, 저는 요즘 고민에 빠졌습니다. 38일이라는 시간동안 블로그 스킨도 여러번 바꾸고, 광고도 심어보고 여러 글도 많이 올렸습니다. 그런데 귀차니즘이 온 것인지 예전에 블로그를 시작할 때 있었던 열정은 어디로 도망갔는지, 이제 글 쓸 소재가 떨어졌다는 말도 안 되는 핑계로 둘러대며 글을 대충 쓰려고 하고 있습니다. 이 귀차니즘에 빠져 블로그에 올릴 글의 질을 낮추고..

컴퓨터 사양을 볼 수 있는 무설치 프로그램 '에버레스트'

내 컴퓨터 자세히 알아보기! 컴퓨터 사양을 보는 방법은 다양합니다. 바탕화면에 바로가기로 있는 컴퓨터를 클릭하시고 오른쪽 클릭을 하면 메뉴가 나오는데 여기서 속성을 클릭합니다. 그러면 자신의 컴퓨터에 대한 간략한 사양정보가 나오게 됩니다. 하지만 이것만으로는 부족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자신의 메모리 성능을 자세히 알고 싶거나, 메인보드가 어떤 제품인지 등 세부정보가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이 경우 자신의 컴퓨터를 상세히 알 수 있는 프로그램을 이용하시면 쉽게 알 수 있습니다. ▲ 위 파일을 클릭하시면 다운을 하실 수 있습니다. 1. 무설치 버전이기 때문에 간단하게 압축만 풀어주시면 됩니다. 2. everest 파란색 줄이 있는 것을 실행시키면 됩니다. 다음과 같이 프로그램을 유용하게 이용하실 수 ..

무료로 대용량 웹하드를 사용할 수 있는 'GFile'

대용량 업로드가 가능한 GFile 다음클라우드와 세컨드드라이브, N드라이브 등 요즘 많은 웹하드가 있습니다. 하지만 용량이 굉장히 작습니다. 그 작은 용량과 비교를 할 수 없을 대용량의 웹하드를 사용할 수 있는 GFile입니다. 무려 2000GB가 제공됩니다. 다음클라우드는 기본적으로 50GB의 용량이 주어지게 됩니다. 메일확인도 하면서 상위에 있는 탭을 통해 쉽게 다음클라우드에 접속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다음클라우드 싱크프로그램을 이용하여 폴더처럼 쉽게 별도의 로그인 없이 올릴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결정적으로 50GB밖에 되지 않는 용량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 하나의 단점도 가지고 있습니다. 파일당 최대 3GB의 용량 제한이 있기 때문에 대용량 파일을 올리는 것에 있어서는 사실상 불가능 ..

컴퓨터 최적화 프로그램 '클릭투트윅'

저사양 컴퓨터에서 효과 만점인 '클릭투트윅' 오늘 제가 소개해드릴 프로그램은 '클릭투트윅'입니다. 요즘은 컴퓨터가 워낙에 빨라져서, 최적화 프로그램이 필요없으신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아무리 고성능이라도 컴퓨터는 관리를 해줘야합니다. 불필요한 찌꺼기 파일이나, 레지스트리를 남겨두는 경우 컴퓨터가 느려질 수 있습니다. 컴퓨터 최적화 프로그램을 돌린다고 해서 고성능의 컴퓨터가 더 빨리지거나, 실행속도 빨라지는 게 아닙니다. 물론 약간의 차이가 있긴 하겠지만 그 차이는 미미합니다. 하지만 저사양의 컴퓨터에서 최적화 프로그램을 이용한다면 얘기는 달라집니다. 지난 포스팅에서 KCleaner를 이용한 프로세서 정리하기를 소개해드렸습니다. 2011/07/06 - [정보] - 초간단 프로세스 정리 무설치 유틸리티 '..

오니기리와 이규동에서 규카레동 세트 포장해왔습니다.

오늘은 기분이 안 좋아요. 집에서 밥 먹기도 귀찮고 설거지도 귀찮은 날이 있죠. 오늘이 바로 그런 날입니다... 아무것도 하고 싶지도 않고 너무 힘든 날에는 그냥 쉬었으면 하는 날. 바로 그런 날. 일요일에 일하러 가서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느라 화가 치밀어서 오늘은 기분이 영 좋지 않습니다. 그래서 이런 날은 최대한 맛있는 걸 먹어줘야 기분전환에도 도움이 되고, 심신 건강에 아주 좋겠죠. 평소에 저는 비싼 음식을 잘 사먹지 않습니다. 돈도 많이 벌지도 못하고 최대한 아끼는 편입니다. 하지만 오늘 만큼은 평소에 먹고 싶었지만, 비싸서 못먹어봤던 음식을 드디어 사 먹어 보내요. 같이 사는 룸메이트가 집에 없는 바람에, 식당에서 혼자 먹기도 그렇고 해서 집으로 포장해서 가져왔습니다. 뭐별로 든 것도 없는 것 ..